2019년 1월 18일 금요일

1월19일 NBA미국농구 포틀랜드 뉴올리언즈 분석




포틀랜드 뉴올리언즈 분석 1월19일 NBA미국농구 



[ NBA 미국프로농구 ]

1월 19일

포틀랜드 트레일 블레이저스 VS 뉴올리언즈 펠리컨스

경기분석



 
[ 포틀랜드 트레일 블레이저스 ]

포틀랜드는 기존 릴라드-맥컬럼의 원투펀치에 더욱 강화된 벤치 전력으로
서부의 새로운 빌런으로 거듭났다. 안정적인 수비와 준수한 득점력을 갖추고
있는 센터 너키치의 존재는 매 경기 상대와의 차이를 만들어내고 있다.

그러나 아미누-터너 등 연결고리 역할을 해줘야 하는 선수들의 기복이 여전히
심하기 때문에 약팀에 어이없이 패하는 경우도 종종 나오고 있다.

특히, 최근 벤치 전력이 다시금 최하위 수준으로 떨어지면서 많은 경기에서
패하고 있다. 그래도 최근 토론토-클리퍼스 등 까다로운 팀들을 잡아냈다.
모 하클레스의 출전이 불투명하다.





 
[ 뉴올리언즈 펠리컨스 ]

뉴올리언스는 돌격 대장인 엘프리드 페이튼이 아웃되며 자연스레 하락세를
타기 시작했다. 엘빈 젠트리 감독 특유의 빠른 템포를 살리기 위해서는 템포
조율에 능한 가드 자원의 존재는 필수.

홈에서는 여전히 다득점의 강점을 잘 살려내고 있다. 오랫동안 결장해온 엘프리드
페이튼이 복귀하면서 안정감을 더할 수 있게 됐고, 니콜라 미로티치 역시 복귀했다. 


TOTAL 분석

올 시즌 첫 맞대결에서는 포틀랜드가 132-119로 홈에서 승리했다. 포틀랜드는
시즌 초반만큼의 경기력은 아니지만, 홈에서 여전히 5연승으로 상승세.

뉴올리언스는 부상자들이 복귀한 이후 좀 더 안정적인 득점을 올리고는 있으나 여전히
수비조직력이 개선되지 않았기 때문에 원정에서 잘 싸우고도 패하는 비중이 높은 편이다.

특히, 페인트존 득점이 매우 높은 뉴올리언스를 상대로 한 너키치의 존재는 뉴올리언스의
득점을 다시 한 번 어렵게 만들 가능성이 높다. 포틀랜드의 승리를 예상한다.




1월19일 NBA미국농구 LA클리퍼스 골든스테이트 분석




LA클리퍼스 골든스테이트 분석 1월19일 NBA미국농구 



[ NBA 미국프로농구 ]

1월 19일

LA 클리퍼스 VS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경기분석



 
[ LA 클리퍼스 ]

클리퍼스는 개막 이후 44경기에서 24승 20패를 기록했다. 토바이어스
해리스와 다닐로 갈리나리가 꾸준히 좋은 모습을 이어가면서 애매한
팀으로 분류되었던 올 시즌 기대 이상의 승률을 유지하고 있다.

디안드레 조던이 빠져나간 인사이드에서는 고탓-해럴-마르야노비치
등이 번갈아 출전하며 아직까지는 무난하게 버텨내고 있다.

전력의 최대치는 크지 않은 팀이지만, 특유의 화력으로 상대를 잘 찍어누르고 있다.
핵심 식스맨 루 윌리엄스가 결장하기 시작하면서 클리퍼스는 최악의 시기를 보냈으나,
지난 21일 댈러스전에 윌리엄스가 복귀하며 갈리나리 역시 최근 폼을 회복하면서
연패를 끊어냈다. 밀로스 테오도시치의 출전이 불투명하다.





 
[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

골든스테이트는 개막 이후 45경기에서 31승 14패로, 스테픈 커리가 복귀한
이후 4연승에 성공했으나 직전 토론토와의 홈경기에서 완패했다.

라우리와 이바카에 철저히 당하면서 커-탐-듀-그린의 판타스틱 4 조합이 와르르
무너졌다. 그린이 복귀한 이후 에도 꽤나 흔들리고 있다. 홈 3연패를 간신히 탈출
했고, 션 리빙스턴은 복귀했다. 커즌스가 이번 경기에 선발로 복귀한다. 


TOTAL 분석

클리퍼스는 그 강했던 홈에서도 최근 3연패를 허용하며 경쟁력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가드 자원들의 폼 저하로 인해 화력전에서 오히려 밀리고 있는 상황이다.

골든스테이트는 커리의 맹활약에 힘입어 6연승을 질주하고 있는데,
커즌스가 복귀하는 이번 경기에는 커즌스가 선발로 나서게 되면서
그동안 잘 지켜졌던 로테이션 변경이 불가피하다.

올 시즌도 부상자들이 많았던 골든스테이트는 핵심 자원들이 복귀한 이후 한두
경기에서 꼬인 로테이션을 확실하게 해결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며 의외의 상대에
패하는 모습을 종종 보였는데, 이번 경기도 커즌스가 많은 출전시간을 기록하지
않더라도 선발로 나서기 때문에 그간 좋았던 로테이션이 흔들릴 수 있는 상황이다.

클리퍼스는 올 시즌 홈에서 골스를 한 차례 잡아낸바 있고, 골든스테이트가 조금이라도
흔들린다면 충분히 이들을 괴롭힐 수 있는 힘을 갖추고 있는 팀이기 때문에 이변이 일어
나도 이상할 게 없는 경기. 패스를 추천하고, 굳이 가겠다면 클리퍼스 소액배팅을 권한다.




1월19일 NBA미국농구 유타재즈 클리블랜드 분석




유타재즈 클리블랜드 분석 1월19일 NBA미국농구 



[ NBA 미국프로농구 ]

1월 19일

유타 재즈 VS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

경기분석



 
[ 유타 재즈 ]

유타는 개막 이후 45경기에서 24승 21패를 기록했다. 전반적인 수비력이 좋은 팀인데다
제이 크로더가 시즌 초반 좋은 야투 감각을 유지하고 있기에 결코 만만치않은 전력임에 분명
하지만, 앞선라인의 수비력이 의외로 좋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실점 비중이 올라간 상황이다.

유타 특유의 느림 템포를 주도권을 갖고 유지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빠른 템포의 팀을 만나면 휘둘리다가 어이없는 대패도 빈번하다.

트레이드를 통해 영입한 코버가 외곽에서 큰 공헌을 하고 있으나 흐름이 썩
좋지는 않다. 단테 액섬이 당분간 결장하고, 리키 루비오와 타보 세폴로샤가
결장하고, 라울 네토 역시 출전이 불투명하다.





 
[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 ]

클리블랜드는 개막 이후 단 9경기만 승리하며 극심한 부진이다. 결국 터런 루 감독이
조기에 경질된 뒤 연패를 끊어내긴 했으나, 이후 덴버-샬럿에 맥없이 패하며 본질적인
문제를 여전히 떠안고 있다. 핵심인 케빈 러브가 발 부상으로 당분간 아웃이기 때문에
전력누수는 여전히 존재한다.

게다가 주전급으로 활약하고 있던 조지 힐 부상, 그리고 샘 데커가 발목 부상으로
한 달 가까이 결장할 예정이기 때문에 활용할 수 있는 자원도 제한적이다.

지난 11월 말, 콜린 섹스턴과 트리스탄 탐슨, 그리고 클락슨의 맹활약으로
필라델피아와 휴스턴을 잡아내는 쾌거를 이뤄냈다. 그러나 상승세에 큰 기여를
했던 느와바가 부상, 카일 코버가 트레이드되면서 다시 한 번 화력을 잃고 말았다.

최근에는 조지 힐까지 트레이드하며 완연한 탱킹모드로 전환. 트리스탄 탐슨은
복귀했으나, 존 헨슨, 래리 낸스, 그리고 데이빗 느와바가 결장하고 있다. 


TOTAL 분석

유타는 부상자들이 다수 존재하는 상황에서도 5연승에 성공했고,
미첼과 고베어의 맹활약에 힘입어 그 공백을 최소화하고 있다.

클리블랜드는 지난 레이커스 원정에서 상대팀의 도움을 받아 의외의 승리를
거뒀으나, 최근 14경기에서 1승 13패에 머물고 있을정도로 NBA 수준에서
경쟁력을 갖추지 못한 팀이다.

유타는 여전히 기복이 있는 팀이지만, 수비가 약한 클리블랜드를 상대로
홈에서 변수를 허용치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유타의 승리를 예상한다.




1월19일 NBA미국농구 미네소타 샌안토니오 분석




미네소타 샌안토니오 분석 1월19일 NBA미국농구 



[ NBA 미국프로농구 ]

1월 19일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VS 샌안토니오 스퍼스

경기분석



 
[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

미네소타는 44경기에서 21승 23패를 기록하고 있다. 트레이드 요청으로 인해
라커룸 분위기를 엉망으로 만들었던 지미 버틀러가 마침내 트레이드되었다.
필라델피아로부터 로버트 코빙턴과 다리오 사리치가 합류했다.

버틀러가 가져다주었던 공수 밸런스는 분명 미네소타에 큰 힘이 되어왔으나,
위긴스와 포지션이 겹치는데다 타운스와의 불화 등 좋지 않은 영향력도 컸기
때문에 오히려 미네소타가 반등하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코빙턴과 사리치는 이적 이후 나쁘지 않은 모습을 보이고 있고, 약했던 원정에서도
최근 타운스의 맹활약으로 점차 부진에서 벗어나고 있다. 직전 레이커스전 이후 탐
티보듀 감독이 경질되었다. 코빙턴은 결장하고, 타이어스 존스의 출전이 불투명하다.





 
[ 샌안토니오 스퍼스 ]

샌안토니오는 개막 이후 46경기에서 26승 20패를 기록했다.
카와이 레너드-머레이-파커-지노빌리의 공백이 어느정도는 느껴지고 있으나,
그래도 더마 데로잔이 빼어난 활약을 이어가면서 여전히 준수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3점슛 시도가 많지는 않지만 높은 성공률로 무장하고 있으며, 인사이드 수비력
역시 우려했던 것보다는 훨씬 나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특별한 부상자는 없다. 


TOTAL 분석

올 시즌 세 차례 맞대결에서는 샌안토니오가 2승 1패로 앞섰고, 세 경기 모두
홈팀이 승리했다. 두 팀 모두 홈과 원정에 따른 경기력 기복이 상당한데, 최근
들어 그 격차가 조금씩 감소하고 있긴 하지만 여전히 기록 차이가 어마어마하다.

로즈와 티그가 복귀한 미네소타가 화력전에서 충분히 앞서나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버틀러 트레이드 이후 꾸준히 상승세인 타운스의 인사이드 장악력을 감안하면 샌안토
니오의 강점도 충분히 상쇄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미네소타의 승리를 예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