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월 12일 토요일

1월13일 KBL한국농구 서울삼성 창원LG 분석




서울삼성 창원LG 분석 1월13일 KBL한국농구 



[ KBL 한국프로농구 ]

1월 13일

서울 삼성 썬더스 VS 창원 LG 세이커스

경기분석



 
[ 서울 삼성 썬더스 ]

삼성은 32경기에서 8승 24패를 기록했다. 라건아의 이탈과 김태술의 기량 저하로
인해 전력 하락이 예상되었던 삼성인데, 이관희의 기량 상승으로 인해 버티는 힘 자체는
나쁘지 않은 편이지만 역시 용병 의존도가 낮은 4쿼터에 그 한계를 명확히 보이고 있다.

확실한 1번 자원을 제대로 활용할 수 없는 상황에서 이와 같이 느린 템포의
세트오펜스 위주로 운영하는 것은 자승자박과도 같다.

삼성은 2라운드 중반에 음발라를 펠프스로, 그리고 휴식기에는 글렌 코지를
보내고 네이트 밀러를 데려왔다. 펠프스가 꾸준히 득점해내면서 이관희의 폼이
좋은 날에는 꽤 좋은 전력을 보이는 팀으로 거듭났다.

장기간 결장 중이던 김동욱이 복귀했지만 활약은 크지않다. 김태술과
장민국은 아웃. 4라운드 들어 1승 3패 기록했다. 홈 백투백 일정이다.





 
[ 창원 LG 세이커스 ]

LG는 31경기를 치른 현재 15승 16패로, 조쉬 그레이와 메이스에 대한
의존도가 매우 높은 상태다. 그래도 창원 특유의 조직력을 기반으로
홈에서는 전자랜드를 상대로 손쉬운 대승을 챙겼다.

김종규가 시즌 초반부터 맹활약을 이어가고 있기 때문에, 김시래와 그레이가 함께
코트에 있을 때 시너지가 나오지 않고 있는 부분만 개선된다면 좀 더 나은 경기력을
보일 가능성도 충분하다. 3라운드 들어 4승 4패 기록했다.

전자랜드와의 지난주 경기에서는 메이스의 출전시간을 23분으로 제한하고도
김종규-조성민-유병훈 등 국내 자원들의 득점으로 승리를 챙기며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그레이가 결장했을 때 잠시 흔들렸으나, 그가 복귀한 주말 홈 2연전을
깔끔하게 승리했다.

그러나 최근 모비스-DB-kt 등 충분히 승리할 수 있었던 팀들을 상대로 모두
패했다. 4라운드 4경기에서 모두 패했으나, 주중 모비스와의 홈경기에서
승리하며 한숨 돌릴 수 있었다. 원정 백투백 일정이다. 


TOTAL 분석

두 팀의 앞선 세 차례 맞대결에서는 LG가 모두 승리했다. 가장 최근 3라운드
에는 LG가 원정에서 84-81로 승리 두 팀 모두 백투백 일정인데, LG가 용병 두
명에 대한 의존도가 훨씬 높은 팀이기 때문에 원정 일정이 더욱 부담스럽다.

삼성은 최근 들어 이관희-천기범-김동욱이 조금씩 올라오고 있고 펠프스도 어느정도
이들을 살리는 플레이를 해주고 있기 때문에 홈에서 충분히 좋은 경기력을 기대해볼 수
있고, 애초에 LG가 원정에서 4승 12패로 약한 팀이기 때문에 국내전력의 득점이 조금만
뒤를 받쳐준다면 기대 이상의 성과를 얻어낼 수 있을 것이다. 삼성의 승리를 예상한다.




1월13일 WKBL한국여자농구 삼성생명 KB스타즈 분석




삼성생명 KB스타즈 분석 1월13일 WKBL한국여자농구 



[ WKBL 한국프로여자농구 ]

1월 13일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VS 청주 KB스타즈

경기분석



 
[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

삼성생명은 시즌 초반 용병 문제가 커지면서 서덜랜드로 2라운드까지 소화해야
했는데, 기존 김한별-배혜윤-박하나가 중심을 잘 잡아주고 윤예빈이 점차 치고
올라오면서 삼성생명만의 빠른 템포의 농구로 점차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우리은행을 처음으로 잡아내기도 했다. 3라운드 들어 서덜랜드 대신 카리스마
펜을 영입하는데 성공했고, 이후 5연승에 성공했다. 그러나 최근 우리은행,
하나은행과의 도합 4경기에서 모두 패배 허용. 10승 9패 기록.





 
[ 청주 KB스타즈 ]

KB스타즈는 박지수와 단타스의 더블 포스트로 지난 시즌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올랐으나, 우리은행의 관록 앞에 무참히 무너지고 말았다.

그래도 이번 시즌 염윤아의 영입으로 가드진을 보강한데다, 규정 변화로 용병의
출전 비중이 줄어들게 되면서 확실한 국내 빅맨인 박지수를 보유한 KB가 다시
한 번 강력한 우승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우리은행에 패하긴 했으나 나머지
경기에서 모두 승리하며 위치를 확고히 하고있다.

강아정을 포함한 외곽 슈터들의 득점이 지진부진하고 있어 아쉬운 상황.
최근 하나은행과 삼성생명에 모두 패하며 시즌 첫 연패를 허용하고 말았다.
발목부상으로 5경기 연속 결장했던 강아정은 복귀했다. 3연패 이후 심성영,
김가은의 외곽 지원이 살아나면서 5연승에 성공했다. 


TOTAL 분석

1~3차전 맞대결에서 KB가 2승 1패로 앞섰으나, 가장 최근 3라운드 맞대결에서는
삼성생명이 60-46으로 대승을 거뒀다. 3경기 중 2경기에서 삼성생명이 2쿼터 승부에서
크게 앞서나갔는데, 이는 국내전력에서는 삼성생명이 단연 앞서있다는 점을 뜻한다.

KB는 비록 금요일 하나은행전에서 승리했으나 하나은행 외곽 자원들의 3점슛과
돌파를 막아내는데 어려움을 겪었고, 이틀 만에 원정에서 펼쳐지는 이번 삼성생명
전에는 김한별-김보미-윤예빈 등의 외곽포에 다시금 고전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KB는 쏜튼이 하나은행전과 같은 활약을 해줘야 하는데, 공격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워낙 높은 선수이기 때문에 이틀 만에 치르는 이번일정에서는 이전만큼의 생산력을
보일 가능성이 낮아 보인다. 삼성생명의 승리를 예상한다.




1월13일 KBL한국농구 전주KCC 부산KT 분석



전주KCC 부산KT 분석 1월13일 KBL한국농구 



[ KBL 한국프로농구 ]

1월 13일

전주 KCC 이지스 VS 부산 KT 소닉붐

경기분석



 
[ 전주 KCC 이지스 ]

KCC는 시즌 33경기에서 17승 16패를 기록했다. 새로 영입한 마퀴스 티그와
브랜든 브라운이 준수한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다만, 득점의 폭발력은 조금
떨어지는 편이기 때문에 조금만 실수가 나오더라도 하위팀 상대로 패할
가능성도 충분히 존재한다.

송교창-이정현-전태풍 등이 분전하고 있으나 기복이 심해 득실 마진에서
좀처럼 플러스로 치고 올라오지 못하고 있다.

그래도 추승균 감독의 사퇴 이후 조금씩 끈끈한 모습을 되찾고 있으며,
최근 10경기에서 7승 3패로 나쁘지 않은 흐름이다. 장기간 결장했던
하승진과 송창용이 복귀했다. 송교창은 근육통으로 인해 당분간 결장할 예정.






 
[ 부산 KT 소닉붐 ]

kt는 32경기 18승 14패를 기록했다. 2라운드 휴식기 도중 트레이드를
통해 박지훈을 KGC로 보냈고, 한희원과 김윤태를 받아왔다.

3라운드 4승 5패를 기록했고, 허훈이 다시 한 번 아웃된 가운데 로건의 대체자
무디마저 데뷔전에서 부상을 당하며 쉐인 깁슨이 대체 용병으로 영입되었다.

게다가 김민욱이 인대 파열로 인해 당분간 결장한다. 이정제,
조상열까지 각각의 부상으로 결장가능성이 높다. 김윤태는 직전
경기에 복귀하여 3연패를 끊어내는데 일조했다. 


TOTAL 분석

올 시즌 세 차례 맞대결에서는 kt가 2승 1패로 앞섰다. 가장 최근 3라운드
맞대결에서는 KCC가 88-69로 대승. 비록 kt가 직전 홈경기 승리로 3연패를
끊어냈지만, 원정에서는 5승 11패로 부진하고 있기 때문에 부상자가 즐비한
현재 전력으로는 큰 반전을 기대하기 어렵다.

5연승을 질주하던 KCC는 최근 KGC와 오리온에 연속으로 일격을 허용했으나,
12승 6패로 강한 홈 일정이고 kt 랜드리를 상대로 브라운이 늘 자신감 있게 좋은
활약을 보여왔기 때문에 인사이드에서 시종일관 우위를 점할 가능성이 높다.

kt는 직전 경기 김윤태가 복귀하여 좋은 활약을 보이긴 했지만, KCC의 홈 전력을
감당해내기엔 우너정에서 야투율이 너무 떨어진다. KCC의 승리를 예상한다.




1월13일 KBL한국농구 안양KGC 전자랜드 분석




안양KGC 전자랜드 분석 1월13일 KBL한국농구 



[ KBL 한국프로농구 ]

1월 13일

안양 KGC 인삼공사 VS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

경기분석



 
[ 안양 KGC 인삼공사 ]

안양 KGC는 시즌 32경기에서 17승 15패를 기록했다. 핵심 자원 몇몇이 팀을
떠난 상황에서 핵심 오세근마저 시즌 초반 폼이 좋지 않아 고생했다. 주전들이
복귀한 이후 한 때 연승가도를 달렸던 KGC지만, 켈페퍼의 햄스트링 부상과
대표팀 차출이 겹치며 최근 5연패에 빠졌다.

2라운드 휴식기 동안 김승기 감독은 용병 두 명을 각각 레이션 테리, 저스틴 에드워즈로
교체했다. 늘 아쉬웠던 용병의 득점력에 대해 조금 더 일관성을 기대해볼 수 있다.

국내 가드진에도 박지훈을 영입했고, 김윤태와 한희원을 kt로 보내는 트레이드를
감행했다. 4라운드 4승 2패 기록. 오세근은 1월 들어 복귀해 점차 출전시간을
늘려가고 있었으나, 무릎 부상이 재발하며 당분간 결장한다.




 
[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 ]

전자랜드는 시즌 초반 32경기에서 20승 12패를 기록했고,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홈과 원정에 따른 경기력 기복이 매우 심한 편이다. 할러웨이가 복귀 이후 다시금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데, 정효근-차바위 등의 포워드 자원을 제외하면 국내
선수들의 득점 비중이 높지 않다는 점은 아쉽다.

지난 시즌만큼 강력한 짠물수비를 보여주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기에, 가드진의
폭발력 부재는 뼈아프다. 그래도 정효근-강상재-차바위의 국내 포워드 라인은
준수한 편. 3라운드에는 6승 4패를 기록했다.

주중 할러웨이가 몸 상태를 이유로 퇴단을 결정했고, 찰스 로드가 새롭게
합류한 뒤 5승 1패를 기록했다. 직전 경기 가래톳 부상을 당한 로드의
출전이 불투명하다. 원정 백투백 일정이다. 


TOTAL 분석

올 시즌 세 차례 맞대결에서는 전자랜드가 2승 1패로 앞섰고, 가장 최근 3라운드
맞대결에서는 전자랜드가 홈에서 101-73으로 대승을 거뒀다. KGC는 홈에서
7연승으로 상승세인 반면, 전자랜드는 최근 원정 7경기에서 2승 5패에 불과했다.

게다가 로드의 출전이 불투명한 상황에서 백투백 일정을 치르기 때문에 결장
가능성도 배제하기 어렵고, 팟츠가 준수한 활약을 보이고 있지만 테리와
에드워즈, 그리고 박지훈이 보일 화력에 비할바는 되지 못한다.

골밑에서 위협적인 존재가 없다면 오세근의 부재도 뼈아픈 전력
누수라 보긴 어렵다. KGC의 승리를 예상한다.